Sing My Love♡
by 그란덴
느티나무의 겨울
겨울은 언제나 시리다
이글루 파인더

rss

skin by 이글루스
이번 엘카 요약본보면서 참 씁쓸했던 것들
1. 감독 계약은 3+2. 시즌 중후반부터 구단 외부에게서 감독 평가 받고 다님. 박감독에게 1년 더 보장할테니 유지현 빼고 다 갈아라 라고 함. 구본능까지 "내년 엘지 대대적 개편 있을것"이라고 말하고 다님. 박감독 코치들에게 미안하여 시즌 후반부터 코치들에게 전권 부여. 박감독 나만 사는게 맞나 라고 고민 시작.



2. 결국 구단서 해임통보. 고민하던 박감독은 쿨하게 자진사퇴 형식으로 물러남.



3. 하도 쌍마나 다른 커뮤니티에서 김성근 감독 영입이야기가 나오니 구단에서
"도대체 2002년에 무슨일이 있었냐. 왜 김감독이 해임되었느냐"라는 리포트를 작성해 올리라고 함.근데 거기서 끝.



4. 프런트 특성상 절대 김성근 감독이나 선동열 감독이 올 수가 없었다. 자기들 목이 날아가는데 김성근 감독을 영입하겠나? 삼성과는 자존심 문제가 있는데 선동열감독을 영입하겠나? 내부 승진으로 가닥 잡음.



5. 이재국 흥분. 엘지 프런트는 8개 구단 프런트 중 최악이다. 김성근 감독이 왔어도 시즌 시작전에 고꾸러 졌을 것이다. 프런트가 자기 밥그릇만 챙기는건 둘째치고 부서간의 커뮤니케이션도 안된다.일례로 화보사건을 듬. 화보가 발표된 시점은 엘지가 DTD시전하던 시간. 팬들은 화가 났다. 당연하다. 근데 이런 시기를 조절하고 기사를 막는게 홍보팀 일인데 홍보팀은 화보가 나가는지도 찍은지도 몰랐다. 알고보니 운영팀에서 찍으라함.*(필자 주- 근데 화보 찍은 시기는 올스타 브레이크고 이때도 DTD중이었다) 선수들은 그냥 위에서 찍으라니 찍음. 프런트에서 쪼니 어리둥절.



6. 사장 단장은 뭐하는 사람인가? 야구를 전혀 모른다. 트윈스에 관심도 없다. 이재국 더 흥분. 엘지같은 대기업이 인사를 이렇게 하면 안된다. 특정 외부인사에 의해 좌지우지 당하는 사장단장. 문제가 많다. 술은 오지게 좋아한다. 전지훈련에서 박감독에게 모욕적인 주사까지 부림.


7. 이광용이 염경엽을 두루뭉술하게 언급. 팬들도 다 알고 있더라. *(필자 주-정확히는 염경엽이라는 실명거론은 안하고 '올해 엘지의 가장 큰 문제점을 담당한 코치'라고 함) 기자 둘도 그런얘기를 여기저기서 듣고 확실한 루트로도 들어서 알고 있다 함. 개연성도 있다. 근데 사실 컨펌은 조심스럽다. 못하겠다라고 함. 이재국 더더 흥분. 사실을 떠나서 이런얘기 나오는 자체가 엘지의 큰 문제. 어떻게 코치가 구단을 좌지우지하나.



8. 내년 FA되는 선수 曰"엘지가 100억을 주더라도 이팀에선 못 뛰겠다"라고 말함.



9. 나이많은 코치들이 박종훈에게 '종훈아'이러면서 반말. 감독의 권위 서겠나? *(필자 주- 박종훈은 59년생임. 박종훈보다 나이많은 코치는 56년생인 다카하시밖에 없음) 일례로 주키치 영입건을 듬. 프런트가 주키치 영입에 성공하고 일주일있다 영입하자 함. 감독은 알았다 하고 말을 맞춰줌. 근데 5일 뒤 기자들이 감독에게 전화걸어 주키치 영입했다면서요그러자 감독은 맞춘데로 "허허 저는 듣지도 못했는데요? 나 빼고 도장을 찍었나?"라고 함. 기자들은 무슨소리세요 발표 했는데요...? 박감독 바보됨. 이때부터 기자들 사이에서 박종훈 감독 왕따설이 퍼짐.



10. Mr.LG가 지금은 바깥쪽으로 신바람이 났다고 함.



11. 엘지에는 검은 세력이 두개 있다. 하나는 자신의 이익을 위해 언제든지 감독을 바꿔치우려하는 선수단 내의 검은 세력과 자신의 이익을 위해 언제든지 사장과 단장을 바꿔치워버리는 프런트내의 검은 세력들이 있다.



12. 기자들 모두 내년엔 출입기자까지 초보로 바뀌겠네요~ 허허 웃으면서 끝남.





1. 박종훈이 그래도 사람은 챙길줄 아는 양반이구나 싶음.
3. 엘지프런트가 막장인건 알았지만, 마지막 가을야구 언제했는지 조차 관심이 없다는 소리지
엘지프런트는 야구팀 관리하는 곳 맞나요?
4. 밥그릇이 중요한건 이해하는데, 니네가 뭐땜에 밥먹는 조직인지 기억해라
5. 요새 한국의 경영학에서 많이 거론되는 것중 하나가 [조직의 커뮤니케이션], [조직문화와 이해]다.
....이봐요. 이게 안되면 그냥 야구단에 대한 몰이해 정도가 아니라 그냥 개판인겁니다.
6. 박종훈 감독은 야石이 아니라 야聖인듯.
7. 프런트가 논다는 증거, 아니, 일은 하긴 하는건가?
9. 감독이 아무리 고용인이라지만 알려줄건 알려줘야지, 대체 어쩌자는거냐.


결론 : 답이 있든 말든, 생각이 있든 말든 저 팀을 응원하는 일 따위는 없을껍니다.
어차피 그리 생각했고, 이미 바뀔것도 없고, 무엇보다 엘지 제품자체도 안쓸껍니다.

GS칼텍스? 내가 차 몰면 시발 니네는 죽어도 안간다 개갱끼들아.
GS25시? 시발 내가 차라리 5분 더 가서 딴 편의점 가고 말지 니네는 안써
LG디스플레이? 조까고 그냥 한솔을 쓰면 썼지 니네는 안쓴다.
u+? 시발 놈들아 내가 엘지팬이라 10년을 이 핸드폰계열 써줬는데 하는게 고작 이 짓거리냐?
조까고 그냥 KT같은데로 갈아타고 만다.
by 그란덴 | 2011/10/13 12:26 | 트랙백 | 덧글(14)
트랙백 주소 : http://samquest.egloos.com/tb/3749871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Commented by 원더바 at 2011/10/13 12:28
소소한거지만, LG랑 GS랑 LS는 다 분사했습니다. GS는 허씨가 가져갔고요.

Gs가 가져간 FC서울(전신이 안양 LG 치타스)은 최근 리그 우승과 준우승도 하더군요. 탈쥐효과(..)
Commented by 그란덴 at 2011/10/13 12:29
아 그냥 LG계열은 다 싫어요.
Commented at 2011/10/13 12:33
비공개 덧글입니다.
Commented by 그란덴 at 2011/10/13 22:30
....그래봣짜 편의점 이용 정도네요
Commented by 파군성 at 2011/10/13 12:55
3.은 약간 행간을 읽으신거 같은데 인터뷰 내용에선
구단 '고위층'이 팬들이 영감영감거리는거 보면서 왜 저러는지 자세히 한번 더 조사해보려고
'02년 영감님이 잘릴때 어떤일이 있었냐'를 분석하라는 거였습니다.
가을야구 언제했는지 관심없는거랑은 좀 다른거 아닌가 싶은데요...
Commented by 그란덴 at 2011/10/13 22:30
뭐 솔직히 이거나 저거나.....
Commented by 매직동키라이드 at 2011/10/13 12:55
그리고 맞장구치듯 쥐런트는 깨알같이 출입기자목록에서 삭제(...)
Commented by 그란덴 at 2011/10/13 22:30
우왕 ㅋㅋㅋㅋㅋㅋ 근데 솔직히 잘릴수밖에 없죠
Commented by Mr.Entropy at 2011/10/13 15:58
옵티머스2X를 쓰는 제 자신이 병신 같아졌습니다
Commented by 그란덴 at 2011/10/13 22:31
자, 저는 이제 바꿉니다.
Commented by 담배상품권 at 2011/10/13 18:02
진짜 출입기자목록에서 삭제
정말 초보기자가 담당될듯
Commented by 그란덴 at 2011/10/13 22:31
우왘ㅋㅋㅋㅋㅋㅋ
Commented by 유주 at 2011/10/13 22:25
Mr.LG는 이상훈인가요? 아님 김재현?
Commented by 그란덴 at 2011/10/13 22:31
둘다 가능성이 있겠죠. 하지만 작년 올해 행보로 보면 김재현 가능성이 조금 더 커보여요.

:         :

:

비공개 덧글

<< 이전 다음 >>